커뮤니티

브라켓 제거

1407
2015.07.19
지난 화요일~ 교정장치 제거하기로 한날~~

반차를 쓰고 치과로 향했다

상황을 보고 좋으면 이날 제거하고 아니면 한달 늦추기로 했었고

제거하기 하루전날

제거해도 되겠다 안되겠다 혼자 수십번은 고민했었다

제거하면 되돌릴 수 없어서 혼자서 거울공주놀이 했었다 ㅋㅋㅋ


치과에 도착하고

의사선상님과 면담 후

내가 고민하던 중심선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하다가

결국 장치 제거하기로 했다

아프다 그래서 엄~청 쫄았었다..

이에 솜을 물고

펜치 같은걸로 브라켓을 뜯어?깬다??

세라믹이 깨지면서 온동네 다 튀고

그래서 더 겁먹음 . . .

아픈건... 생각보다 별로 ㅋㅋ

통증보다는 튀는 파편과 무시무시 장비들..

그리고 제거후에 이를 갈아내는 왱왱이의 진동이 더무서움..

3D, 4D 경험해써ㅠㅠ



브라켓을 붙여두었던 접착제를 제거할때

왱왱이 종류별로 다 간듯하다..

이를 가는걸 별로 안좋아해서 심하게 갈지 말아달하고 했다

네모네모나게 갈아서 망아지이처럼 되고싶진 않았다;;;;



이가 완~전 매끈매끈~~



웃긴건 그동안 브라켓을 붙이고 있던게 적응해서 그런가

장치를 제거했는데도 불구하고 이에 뭔가 해놓은 것 같은 느낌이었다

그냥 내 이일 뿐인데 낯설다 ㅎㅎ

뭔가 부끄럽고막 ㅋㅋ 그래써 ㅋㅋ

입술이 교정기에 안걸리고 부드럽게 닿는 느낌 ♪

그리고 하나 심어놓은 스크류 빼기..

마취 없이 그냥 뺀다그래서 엄청 쫄았고

드라이버같은거 보고 완전 머리털 쭈뼛섰음...

잔인해

얼굴에 천을 정말 잘 덮은것 같다

아프진 않았는데

완전 잔인해..ㅠㅠㅠㅠ

뭔가... 잔인해...

잠시 피만 났다ㅋㅋㅋ



그리고 아랫니 앞쪽 유지장치 부착

철사를 입안에 브라켓 붙이는 접착제로 6개의 아랫니에 부착

이 접착제 맛이 요상 요상



입이 허전하긴 하지만

시원하나도안섭섭하다

완전 신남~!!!

날씨도 짱좋고~

기분도 좋고~~~

씐나욤

이제 토요일날 상악 유지장치 받으러 가면 된다 ㅎㅎ


  •       
삭제 수정
[√글 수정하기]
비밀번호:
* 해당 글을 수정 합니다.
 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시기바랍니다
[√글 삭제하기]
비밀번호:
* 해당 글을 삭제 합니다.
 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시기바랍니다
카카오톡상담 온라인 상담 교정후기 Before/After 진료시간 찾아오시는 길